변치 않는 4월의 축제 한화와 함께하는 2017 교향악 축제

한화그룹의 대표적인 메세나활동인 <한화와 함께하는 2017 교향악축제>가 스물아홉 번째 음악회로 관객들을 맞이합니다. 매년 싱그러운 봄에 찾아 오는 <한화와 함께하는 2017 교향악축제>는 1989년 예술의전당 음악당 개관 1주년을 기념해 첫 선을 보였으며, 2000년부터 한화그룹이 단독 후원을 통해 변치 않는 4월의 축제로 자리잡았습니다.

국내 최고·최대의 클래식음악 페스티벌

<교향악축제>는 1989년 음악당 개관 1주년 기념으로 첫 선을 보인 이래 국내 최고·최대의 클래식음악 페스티벌입니다. 4월 1일(토) 코리안심포니 오케스트라를 시작으로 23일(일) 부천필하모닉오케스트라까지 개최되는 2017 교향악축제에는 총 20개 교향악단이 참가, 21명의 협연자를 포함하여 약 2천 여명의 연주자들이 예술의전당 콘서트홀 무대에 오릅니다. 이들이 빚어내는 국내 최고 수준의 클래식 음악의 향연을 만나보시기 바랍니다.

	대한민국을 넘어 아시아로 뻗어나가는 교향악축제

2017 교향악축제는 대한민국을 넘어 아시아로 그 무대를 넓혀나가는 특별한 축제가 될 것입니다. 올해는 특별히 홍콩필하모닉오케스트라가 교향악축제에 출연하여 축제를 더욱 풍성하게 만들어줍니다. 홍콩필의 음악감독 얍판 즈베덴 지휘, 중국 바이올리니스트 닝 펑의 협연으로 만나게 될 홍콩필하모닉오케스트라 음악회(4.16)는 많은 사람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습니다.